진도군, 코로나19 극복 위해 자원봉사 쇄도

코로나19 극복 위해 지역 사회단체 두 팔 걷어

입력시간 : 2020-03-18 20:28:52 , 최종수정 : 2020-03-18 20:28:52, 박동교 기자

진도군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각계각층 자원봉사자들의 지원이 쇄도하고 있다고 밝혔다.

 

관내 사회단체들의 다양한 자원봉사 활동이 코로나19 지역확산 방지를 위한 큰 힘이 되고 있다.

 

지난 2일부터 진도군 모범운전자회, 행정동우회, 진도읍 여성의용소방대와 개인자원봉사자 130여명은 대형 마트와 터미널 등 다중이용 시설의 방역소독과 함께 코로나19 예방수칙 지키기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.

 

또 진도읍 주민자치회는 진도읍 조금시장을 방문해 상인과 방문객 등을 대상으로 손 소독과 함께 방역활동을 실시했다.

 

진도읍 주민자치회 관계자는 관내 구석구석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는 자치회가 중심이 되어 취약계층 주거시설과 외국인 근로자 시설 등 방역 취약지역의 선제적 방역을 통해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.

 

이와함께 취약계층의 마스크 공백 최소화를 위해 면 마스크 만들기 자원봉사도 추진 중이다.

 

16일부터 27일까지 2주간 여성단체협의회원 등 50여명의 자원봉사자들이 면 마스크 15,000개를 제작해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배부할 예정이다.

 

진도군 주민복지과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서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자원봉사자들의 참여가 끊이질 않는다이러한 군민들의 도움이 코로나19 청정지역 진도 유지에 큰 힘이 되고있다고 말했다.


Copyrights ⓒ 알파 진도신문.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박동교기자 뉴스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