진도군, 농수특산물 수도권 집중 홍보

버스‧택시 등 대중교통 랩핑 광고…수도권 소비자 겨냥 본격 홍보활동

입력시간 : 2020-03-16 22:01:34 , 최종수정 : 2020-03-16 22:01:34, 박동교 기자

진도군이 지역 농수특산물 브랜드 인지도 향상을 위해 대중교통을 활용한 수도권 홍보에 나섰다.

 

홍보 품목은 전복·울금·대파와 전국 생산량 1위를 자랑하는 김 등으로 지리적표시를 획득한 다양한 농수특산물이다.

 

지리적표시제란 상품의 특정 품질이나 명성, 그 밖의 특성이 그 지역의 지리적 근원으로 비롯하는 경우 해당 지역을 원산지로 하는 상품임을 명시하는 제도다.

 

군은 유동인구가 많은 수도권 지역의 버스택시 등 대중교통 260여대에 랩핑 광고를 실시해 노출 증가를 통한 지역 특화품목의 홍보효과를 극대화 할 예정이다.

 

진도군 경제마케팅과 관계자는 국내 최대 소비시장인 수도권 소비자들에게 청정진도 농수특산물을 적극 홍보해 소비촉진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.

 


Copyrights ⓒ 알파 진도신문.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박동교기자 뉴스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