진도군, 벼 종자 발아력 검사 무료 실시

진도군, 벼 종자 발아력 검사 무료 실시

박동교 기자

작성 2020.02.11 15:39 수정 2020.02.11 15:39

진도군이 고품질 쌀 생산을 위해 농업인이 수확한 쌀의 품질 분석과 종자 발아력 검사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한다고 지난 10일 밝혔다.

 

군은 진도군 농업기술센터에 위치한 쌀 품질 관리실에서 완전립, 미숙립, 싸라기 비율과 함께 밥맛에 영향을 주는 단백질, 수분, 아밀로스 등의 함량 측정이 가능하다.

 

또 종자 발아력 검사를 통해 종자 사용 가능 여부도 검사할 수 있다.

 

쌀 품질분석·발아력 검사는 진도군 농업인이라면 무료이며, 시료량 벼 500g(종이컵 3)을 봉투에 담아 연락처, 품종 등을 기재 후 분석 의뢰하면 7일 이내 결과를 받아볼 수 있다.

 

군은 지난해 태풍으로 인해 도복된 벼가 많아 수발아(이삭에 붙은 채로 싹이 트는 현상) 피해가 우려되는 종자는 발아율이 85% 미만인 경우 별도 우량종자를 확보해야 하기 때문에 종자 상태가 의심되면 검사가 필요하다.

 

진도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쌀 품질분석과 종자 발아력 검사 서비스로 과학적이고 체계적인 품질관리를 통해 고품질 쌀 생산을 유도하고 있다본격적인 영농철 시작 전 우량종자 확보를 위한 발아율 검사 홍보와 현장지도를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.


Copyrights ⓒ 알파 진도신문.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박동교기자 뉴스보기